K리그1
K리그2
AFC 챔스
Home > K리그 > K리그2

김천 강지훈, “입대 첫 골, 시민과 대장님들께 바친다”[0]

후반 추가 시간, 강지훈은 오현규의 패스를 받아 문전에서 왼발 슛으로 부천의 골망을 흔들며 극장골을 터뜨렸다. 위치 선점과 결정력이 빛나는 순간이었다. 득…

2021-04-12 | 조남기

안양, 불운을 극복하는 것도 결국은 실력이었다[0]

‘운도 실력이다’라는 말이 있다. 행운의 당사자에게는 긍정적인 말이지만, 반대로 불운의 피해를 입은 이들에게는 이만큼 억울한 표현도 없을 듯하다. FC 안양…

2021-04-12 | 김유미

쉽지 않은 상황, 설기현 감독이 그리워하는 이름 윤주태[0]

무슨 연유일까? 설 감독도 윤주태를 당장 쓰고 싶다는 속내를 숨기지 않았다. 설 감독은 대전하나전을 앞두고 가진 사전 기자회견에서 “윤주태를 FA컵에서 잠깐…

2021-04-12 | 김태석

‘미운 오리’ 박인혁을 각성시킨 이민성 감독의 밀당[0]

박인혁의 ‘각성’은 대전하나 처지에서는 상당히 고무적인 일이다. 바이오가 훌륭한 골잡이긴 하지만 부상 등 여러 변수를 생각하지 않을 수 없다. 무엇보다 바…

2021-04-12 | 김태석

박인혁, “골 넣고 울컥, 이민성 감독님께 감사하다” [0]

박인혁은 2라운드 부산 아이파크전 이후 한동안 주전 경쟁에서 밀린 바 있다. 이 감독은 박인혁을 자극하기 위해 이런 조치를 취했다고 말한 바 있다. 박인혁은 …

2021-04-11 | 김태석

시즌 첫 홈 승리, 첫 1위, 관중 만석까지… 대전하나의 겹경사[0]

이 감독은 경기 후 기자회견을 통해 “그간 홈에서 약한 모습을 보였다. 그 점에 대해 선수들과 많이 얘기했다”라고 운을 뗀 후, “단 한 명의 팬이 경기장에 …

2021-04-11 | 김태석

“실수가 너무 많다”… 이겼지만 보완점부터 찾는 이민성 감독[0]

이어 “후반전에는 잘 버티면서 우리가 원하는 축구를 했다. 다만 추가 득점을 하나 밖에 못해 아쉬움이 많다. 계속 개선해나가겠다. 어쨌든 우리가 목표로 했던…

2021-04-11 | 김태석

설기현 감독, “지긴 했어도 긍정적인 면 많이 봤다”[0]

주중 FA컵 FC 목포전 계획과 관련해서는 “고민해야 한다”라고 답했다. 대신 설 감독은 “경기는 항상 이길 수 있도록 준비해야 한다. 상대가 하부리그 팀이긴 …

2021-04-11 | 김태석

고군분투한 황일수, K리그 통산 300경기 자축포 가동[0]

황일수가 속한 경남은 11일 오후 6시 30분 대전 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진 하나원큐 K리그1 2021 6라운드 대전하나 시티즌전에서 1-2로 패했다. 경남은 전반 9분 …

2021-04-11 | 김태석

이민성 감독에게 자극 받은 박인혁, 드디어 터졌다[0]

박인혁은 골 장면 이외에도 전술적 측면에서도 주어진 몫을 충실히 다했다. 최전방 스트라이커로 활동하면서도 볼을 받고 동료들에게 연계하기 위해 2선 인근으…

2021-04-11 | 김태석

[ | 1 | 2 | 3 | 4 | 5 | 6 | 7 | 8 | 9 | 10 | 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