K리그1
K리그2
AFC 챔스
Home > K리그 > K리그1

‘꼴찌 탈출’ 인천 조성환 감독, “3득점 해 긍정적이다”[0]

네게바를 조금 이른 타이밍에 뺀 것에 대해선 “체력적으로 (부하가) 좀 걸리는 것 같았다. 마지막 스프린트 상황에서 부상이 있을 수 있다. 내전근 쪽인 거 같…

2021-04-21 | 임기환

홍명보 감독, “전북이 공격적으로 승부하길 바랐다”[0]

홍 감독은 서로 치고 받는 경기를 하지 못한 것에 대해 안타까워했다. 홍 감독은 “서로 치고받으며 골 넣어야 했는데 그러지 못해 인정한다. 양 팀 모두 공격적…

2021-04-21 | 김태석

“안 맞았어요”… 퇴장 납득 어려웠던 최성근, 물러나기까지 6분[0]

경기를 관장했던 김영수 주심은 이 과정에서 파울을 선언했다. 이후 비디오 판독실과 소통이 이어졌고, 커뮤니케이션을 끝낸 김영수 주심은 안용우의 슛을 몸으…

2021-04-21 | 조남기

김상식 감독, “좋지 못한 경기력, 선수들 컨디션 안 좋았다”[0]

김 감독은 경기 후 기자회견에서 “열한 경기를 치르면서 선수들의 몸 상태가 가장 좋지 않았던 경기였다. 울산도 마찬가지였던 것 같다. 중요한 경기였는데, 빡…

2021-04-21 | 김태석

시즌 첫 멀티실점… ‘최소 실점’ 성남의 까치집, 꼴찌 인천에 와르르[0]

성남은 후반 9분부터 후반 35분까지 30분도 안 되는 시간 동안 이번 시즌 10경기 약 1000분 가까이 되는 시간 동안 내준 골의 과반을 허용하고 말았다. 이날 승…

2021-04-21 | 임기환

‘최소 실점 팀’ 성남 방패 균열낸 네게바의 회심의 헤더[0]

네게바의 천금 같은 선제골로 우세를 잡아 나간 인천은 후반 23분 오재석의 크로스에 이은 김현의 헤더까지 터지면서 성남 원정에서 소중한 승점을 얻어 갔다. …

2021-04-21 | 임기환

슛 제로, 그래도 전북에 승점 벌어준 일류첸코[0]

결국 이 결정적 선방 덕에 위기를 극복한 전북은 적지에서 귀중한 승점 1점을 가져갈 수 있었다. 비록 득점에 성공하지 못했어도 일류첸코는 또 전북에 승점을 …

2021-04-21 | 김태석

계속 두들긴 울산에겐 무척 얄미웠을 웅크린 전북[0]

울산은 전체적으로 경기를 지배했다. ‘요주의 인물’이었던 일류첸코를 완벽하게 봉쇄함은 물론 전북에 슛 상황 자체를 많이 내주지 않았다. 전북은 전반 5분 …

2021-04-21 | 김태석

계산하고 들어온 이병근 감독, “수원 강점 대비해 MF 세 명 뒀다”[0]

21일 오후 7시 30분, 대구에 위치한 DGB대구은행파크에서 하나원큐 K리그1 2021 11라운드 대구 FC-수원 삼성전이 벌어진다. 홈팀 대구는 2승 4무 4패로 10위, 원…

2021-04-21 | 조남기

박건하 감독의 믿음… “정상빈, 대구 수비진 흔들 거야”[0]

21일 오후 7시 30분, 대구에 위치한 DGB대구은행파크에서 하나원큐 K리그1 2021 11라운드 대구 FC-수원 삼성전이 벌어진다. 홈팀 대구는 2승 4무 4패로 10위, 원…

2021-04-21 | 조남기

[ | 1 | 2 | 3 | 4 | 5 | 6 | 7 | 8 | 9 | 10 | ]