K리그1
K리그2
AFC 챔스
Home > K리그 > K리그1

“더 사랑받고 싶다”… 남기일 감독 총애받는 신인 김봉수[0]

어린 선수들을 길러내는 데 능한 남 감독은 김봉수가 프로에서도 두각을 나타내자 흐뭇한 모습이다. 제주 보도자료에 따르면, 남 감독은 “동점골을 빨리 넣어 …

2021-04-23 | 김태석

고개 숙인 기성용, “모든 게 제 불찰, 명백한 제 잘못”[0]

이어 “며칠전 한국일보 기자님이 구단을 통해 연락이 오셨고, 그제야 농지가 있었으며 문제가 된다는 걸 알게 됐다. 모든 게 제 불찰이고, 제 무지에서 비롯된 …

2021-04-23 | 김태석

포항, 제주 상대로 ‘4연승’?… 반장 노리는 쇠돌이 이벤트도 예고[0]

이번 경기는 포항과 제주의 시즌 두 번째 맞대결이다. 첫 번째 맞대결에서 패했던 포항은 제주전을 독하게 준비했다는 후문이다. 개막 후 2연승을 달리며 산뜻한…

2021-04-22 | 조남기

완전하다면 전북·울산도… ‘풀가동’만 기다리는 대구[0]

이제 한 바퀴를 돌았다. 대구 FC의 순위는 높지 않다. 시즌 초 악재가 많았다. 클럽 내·외부적으로 이슈가 잦았고, 주요 선수 중에서도 부상자가 발생했다. 그…

2021-04-22 | 조남기

이병근의 ‘자신감’, “완전체라면 어디와도 할 만해… 계속 올라가겠다”[0]

“수원이 경기력이 좋기 때문에 걱정을 많이 했다. 그래도 이용래를 비롯해 선수들이 약속대로 미드필드 싸움에서 굉장히 열심히 해줬다. 준비했던 만큼은 안 나…

2021-04-21 | 조남기

‘레드카드 나비효과’… 경기 막판까지 감정 오고간 대구-수원[0]

최성근이 퇴장으로 피치를 빠져나간 순간부터 양 팀 선수들은 유독 거칠게 충돌했다. 일단 수원의 정상빈과 대구의 최영은이 대구 문전 앞에서 부딪쳤다. 근처 …

2021-04-21 | 조남기

‘성남전 도움’ 김도혁, “오늘 승리가 인천에 터닝포인트 될 것”[0]

체력이 중요한 시기에 관리법으로는 “고향이 남해라 부모님이 반찬을 해주신다. 그거 챙겨먹으면서 이게 보약이다 생각하니 더 힘이 나고 감사하게 하루를 살아…

2021-04-21 | 임기환

담담하려 했던 박건하 감독, “무릎 맞고 나갔던 걸로 봤다”[0]

박 감독은 담담한 표정으로 기자 회견장에 들어섰다. 이후 “일단 경기를 준비하면서 부상 선수들이 나왔던 게 오늘 부분에 영향을 미쳤다고 생각한다. 상대가 …

2021-04-21 | 조남기

신형민, “파이터가 없던 울산, 내가 울산에 온 이유”[0]

이날 경기에서 신형민은 옛 동료였던 홍정호와 격하게 충돌하는 모습을 보여 시선을 모으기도 했다. 신형민은 이와 관련해 “이런 모습을 보이는 선수가 없었기…

2021-04-21 | 김태석

‘시즌 첫 멀티실점’ 성남 김남일, “후반에 포메이션 변화가 독 돼”[0]

이날은 1라운드 최종전이었다. 1라운드 마지막 경기 패배에 아쉬움을 묻자 “작년에 인천에 홈에서 대패했다. 선수들이 인지하고 있었는데, 선수들은 최선을 다 …

2021-04-21 | 임기환

[ | 1 | 2 | 3 | 4 | 5 | 6 | 7 | 8 | 9 | 10 | ]